This performance has passed, but you can
알림 신청 to get notified
when Shen Yun returns!
션윈

시더래피즈  2월 13–14, 2018

예고편 동영상 보기
More Event Info

하늘이 내린 선물

고대에, 중국은 신성한 땅이라 불렸습니다. 황제부터 백성에 이르기까지 모든 사람들은 그들의 문화를 신이 준 선물이라 여겼습니다. 사람은 우주와 조화를 이루며 살았고, 만물은 서로 연결되어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이치를 수천 년간 보존해오던 진정한 중국 문화는 현재 소실되고 말았습니다..

이제 이 잃어버린 문명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이 여행을 위해 우리는 공연 예술의 한계를 뛰어넘어야 했습니다. 고전무용에 혁신적인 기술을 더했고, 고증을 거친 정통 의상에 환상적인 디지털 배경스크린을 접목했습니다. 중국 고전무용으로 전하는 스토리텔링뿐 아니라, 다양한 민족 및 민속 전통의 아름다운 세계도 함께 전합니다. 웅장한 오케스트라 사운드가 가득한 이 공연은 어디서도 경험할 수 없는 아름다운 무대와 감동을 선사할 것입니다.

중국에서는 볼 수 없는 잃어버린 보물

션윈 공연이 선사하는 정통 중국문화는 다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습니다. 중국에서조차 말입니다. 현재 집권 중 인 중국공산당은 전통 문화를 자신들의 권력에 대한 위협으로 간주합니다. 수십 년 간 중국공산당은 이 오랜 유산을 없애려 했고 거의 그렇게 될 뻔 했습니다.

하지만 2006년, 일련의 중국 예술가들이 전통문화를 복원해 전 세계인들과 나누려는 사명감을 갖고 뉴 욕에 모였습니다. 이들은 션윈예술단을 설립했고 거의 소멸 위기에 처한 전통 문화를 되살려냈습니다.

그 역사적인 순간으로 잊을 수 없는 여행을 떠나보세요!

가는 곳마다 매진사례가 이어지는 션윈

어떤 사람들은 오직 션윈을 보기 위해 해외에서 비행기를 타고 오거나 수백마일을 운전해 오기도 합니다. 또 어떤 사람들은 같은 공연을 다섯 번 여섯 번 반복해서 보기도 합니다. 왜일까요? 많은 이들이 말로는 형용할 수 없고, 직접 와서 봐야만 알 수 있다고들 합니다.

수 백만이 찬탄한 션윈!

  • 완벽하게 아름답다. 나와 아이들에게 아주 특별한 경험이었다.
    —케이트 블란쳇,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수상 영화배우
  • 세상을 끌어안는 거대한 힘이 있다. 큰 희망을 주고 있다. 진정 하늘의 솜씨다.
    —대니얼 허만, 체코 문화장관
  • 희망에 찬 공연이다… 화려한 안무와 예술, 무용을 통해 펼쳐진다. …션윈은 긍정의 에너지와 희망을 주고 있다.
    —어윈 커틀러, 前 캐나다 사법부 장관
  • 시각적으로 흥미진진하고 진정 영감을 준다.
    —스튜어트 F. 레인, 토니상 6회 수상 프로듀서
  • 션윈은 예술의 최고경지를 보여주며 세계 공연계에 영감을 주고 있다
    —츠차오, 영화 ‘마오의 라스트 댄서’ 주연, 버밍엄 로열발레단 수석무용수
  • 이 세상 음악이 아니다! 말로는 표현할 수 없다... 만약 해야만 한다면, ‘신성’, ‘부활’ 그리고 ‘희망’이라고 표현하고 싶다. 직접 경험해봐야 한다.
    —크리스틴 발레프스카, 세계적인 첼리스트
  • 엄청난 스케일, 신명나는 음악과 특색있는 영상.
    —정재국, 국립국악원 정악단 예술감독
  • 서양악기와 중국악기가 아주 조화롭게 잘 융화되어 있다.
    —임권택, 영화감독
  • 션윈은 예술이 추구하고 있는 본질적 가치를 하나의 공연에 모두 보여주고 있다.
    —강만호, 경남필하모닉오케스트라 지휘자
  • 박력있고 장엄하고 웅혼한 꿈, 인간의 질박한 정성이 스며 있어.
    —김홍신, 소설가, 전 국회의원
  • 음악과 영상과 무용이 잘 어우러진 한 편의 종합예술
    —김영현, 드라마 '대장금(大長今)' 작가
  • 아름답다. 전통적 재능의 완전한 경지
    —시카고 트리뷴
  • 한마디로 눈이 놀라고 귀가 즐거운 공연
    —오페라 온라인(opera Online), 오페라 공연 전문 사이트
  • 영혼을 울린다… 수 세기에 걸친 중국의 창조성이 최첨단 무대와 만나 살아 움직인다.
    —샬롯 옵저버
  • More Reviews
    티켓 예매

    션윈이 탄생한 지 올해로 10년이 되었습니다. 길지 않은 시간이지만, 션윈은 요즘 가는 곳마다 전석 매진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습니다. 어떤 분들은 다른 나라에서 비행기를 타고 날아오시기도 하고, 수백 마일을 아랑곳 않고 차를 운전해 오시기도 합니다. 무엇 때문일까요? 많은 분들이 말로 설명할 수 없다고, 그저 두 눈으로 직접 봐야 알 수 있다고 말씀하십니다.

    감동과 찬사. 신성한 문화를 만나다.

    877-707-SHOW (7469)
    888-974-3698
    319-366-8203
    티켓 예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