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보기

“텀블링, 점프 등 중국고전무용 동작은 한국무용과 매우 달라요. 션윈의 무용수들은 이 어려운 동작들을 매우 훌륭하게 보여줬고 감사한 마음으로 봤습니다. 션윈은 살아 움직이는 듯한 디지털 영상과 무대가 복합적으로 어우러진 무용 공연입니다. 이 점이 대중에게 특히 즐거움을 선사하는 것 같아요.”

이순림 박사, 이사장, 한국춤문화연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