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보기

리뷰: 길버트 제임스, 시각효과 프로듀서

“참으로 많은 것들이 무대 위에 펼쳐져서 행여 조금이라도 놓칠까봐 조바심이 났어요. 아시다시피 무용수들이 나타났다가 사라지고 위치와 자세가 공연 내내 바뀌잖아요. 말 그대로 눈 깜빡할 사이에요. 그래서 계속해서 몰두하게 됩니다...이 같은 공연에 대해선 호흡을 가다듬고 존경을 표해야 한다고 봅니다. 너무나도 잘 짜인 공연이니까요.”

길버트 제임스, 시각효과 프로듀서